제주항공, 1분기 영업손실 873억원…적자폭 확대
1분기 매출액 418억원, 당기순손실 87억원
입력 : 2021-05-17 17:57:45 수정 : 2021-05-17 17:57:45
[뉴스토마토 권안나 기자] 제주항공(089590)이 올해 1분기 전년동기 대비 적자폭이 확대됐다.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잠정 매출액 418억원, 영업손실 873억원으로 집계됐다고 17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81.8% 감소했고, 영업손실 규모도 전년 동기 보다 확대됐다. 당기순손실은 지난해 1분기 657억원에서 올해 1분기 87억원으로 개선됐다.
 
제주항공은 코로나19 여파로 경영실적 부진이 지속됐다고 밝혔다. 국제선 운항제한(지난해 1월 정상 운항)으로 항공기 가동률이 저하되면서 매출도 큰 폭으로 감소했다는 설명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국내선 중 수익성이 가장 높은 제주 노선에 항공편을 늘리는 등 수익성 개선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했다.
 
권안나 기자 kany87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안나

보이지 않는 것까지 통찰하는 넓은 시야를 담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