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백상예술대상)오정세·염혜란 TV부문 조연상 수상
입력 : 2021-05-13 22:51:07 수정 : 2021-05-14 00:12:51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배우 오정세와 염혜란이 ‘2021 백상예술대상에서 TV부문 조연상을 수상했다.
 
57회 백상예술대상시상식이 13일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됐다. 신동엽과 수지가 MC를 맡은 가운데 올해 백상예술대상 역시 지난 해와 마찬가지로 코로나19 여파로 무관중으로 진행됐다.
 
TV부문 남자 조연상에는 스타트업김선호, ‘악의 꽃김지훈, ‘사이코지만 괜찮아오정세, ‘마우스이희준, ‘괴물최대훈이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남자 조연상 수상자는 전년도에도 조연상을 수상해 시상자로 나선 오정세였다.
 
오정세는 자신의 이름을 호명하며 당황해 했다. 그는 많이 서툴고 부족한 사람이다.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고 계신 회사 식구 여러분, 작품을 함께 만들어 가는 스태프 분들께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조연은 주연 배우를 돕는다는 뜻으로 도울 조를 써서 조연이라고 한다. 그런데 반대인 것 같다. 주연은 알아서 잘 하는데 조연은 주연이 도와주지 않으면 안 된다내가 더 많이 도왔어야 했는데 너무나 많은 도움을 받은 작품이다고 했다.
 
또한 내가 사랑하는 동생 문강태(김수현 분). 저 친구의 눈만 봐도 가슴이 벅차 올랐다. 매 장면마다 꽉찬 감정으로 연기를 했는데 배우로서 귀한 경험을 했다고문영 작가님(서예지 분)에게도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TV부문 여자 조연상에는 산후조리원박하선, ‘펜트하우스신은경, ‘경이로운 소문염혜란, ‘사이코지만 괜찮아장영남, ‘철인왕후차청화가 후보에 올랐다. 여자 조연상을 수상하게 된 염혜란은 이렇게 큰 상을 받은 게 경이롭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가장 감사드리고 싶은 분은 시청자 분들이다. 매번 시청률을 확인하면서 기뻤다. 감사하다이 작품은 액션 판타지여서 저 혼자 할 수 없는 작품이라는 걸 알고 있다. 제 대신 액션을 해준 배우 분이 없었다면 이 상도 없었을 것이다. 제 연기의 반을 채워준 경이로운 소문스태프 분들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2021 백상예술대상 오정세, 염혜란. 사진/백상예술대상 사무국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