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서울 가양점 토지·건물 6820억원에 매각
남양주 별내동 토지도 749억원에 양도…"재무 건전성 및 투자 재원 확보"
입력 : 2021-05-13 20:10:46 수정 : 2021-05-13 20:10:46
사진/이마트 제공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이마트는 서울 강서구 이마트 가양점 토지와 건물을 6820억원에 현대건설 컨소시엄에 매각한다고 13일 공시했다.
 
이마트는 매각 후 12개월간 임차 방식으로 가양점을 운영한다. 이후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신축할 건물 일부에 분양을 통해 재입점할 예정이다. 처분예정일은 오는 6월 1일이다.
 
또 신세계프라퍼티에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동 토지를 749억원에 양도했다. 신세계프라퍼티는 향후 개발 계획을 확정할 방침이다. 
 
이마트는 매각 목적을 "재무 건전성 및 투자 재원 확보"라고 밝혔다.
 
이마트는 이날 프로야구단 SSG랜더스(신세계야구단)에 400억원 규모의 보통주 40만주를 출자한다고 공시했다.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