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임 4주년)문 대통령 "윤석열, 유력 차기 대선주자…아무 말 않는 게 바람직"(10보)
차기 대통령에게 필요한 덕목 "시대정신과 균형감각"
입력 : 2021-05-10 12:30:00 수정 : 2021-05-10 12:30:00
[뉴스토마토 조문식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한 취임 4주년 특별연설 후 질의응답에서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관련한 질문에 "윤 전 총장은 유력한 차기 대선주자로 인정이 되고 있기 때문에 제가 아무 말도 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할 거 같다"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내년 3월 대선을 앞두고 차기 대통령에게 필요한 덕목으로 "시대정신과 균형감각"을 꼽았다. 문 대통령은 "과거에도 몇 번 같은 질문을 받은 적이 있는데 내 답은 같다"면서 "시대정신과 함께 해야 할 테고 그리고 균형감각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역사가 발전해 나가야 할 방향을 제대로 보는 것이 필요하다"면서 "눈에 보이는 것이 진정(한) 민심(이) 아니다. 국민들과 잘 소통하면서 시대정신을 찾는 게 중요하고, 속도라든지 실천 방법이라든지 여러 면에서 함께 갈 수 있도록 균형있는 접근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취임4주년 특별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조문식 기자 journalma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문식

안녕하세요? 조문식입니다 ^ ^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