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플라스틱, 올해 1분기 영업익 68억원…390%↑
매출 954억원…창사 이래 최대 실적
입력 : 2021-05-10 12:23:22 수정 : 2021-05-10 12:23:22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코오롱플라스틱(138490)의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전년대비 400% 가까이 증가했다. 
 
 
10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코오롱플라스틱의  통해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68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390% 증가했다. 매출액은 954억원으로 22% 증가해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당기순이익은 흑자전환해 407% 증가했다.
 
분기대비로 지난해 4분기에 이어 상승세를 이어나갔다. 수요증가에 따라 판매량이 증가하고 가격이 상승해 전분기대비 매출은 10%, 영업이익은 20%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지분법 손실발생으로 19% 감소했다. 이는 전년 말 대비 환율상승으로 인한 자회사의 외화차입금 평가손실에 따른 것이라고 코오롱플라스은 밝혔다.  
 
코오롱플라스틱 관계자는 "엔지니어링플라스틱의 글로벌 시장 상황이 공급 부족과 가격 상승이 지속돼 안정적 공급처를 찾는 다국적 기업들과의 신규 거래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코오롱플라스틱은 차세대 주력 분야인 전기차, 전장부품 및 의료기기 등과 같은 고부가 분야로의 사업 확대를 가속화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