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AZ백신 2차 접종 실시…"5월 방미로 앞당겨"
서울 종로구 보건소 방문해 접종…"4주 간격 접종도 가능"
입력 : 2021-04-30 09:45:42 수정 : 2021-04-30 09:45:42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오전 9시 서울시 종로구 보건소를 방문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으로 코로나19 2차 예방접종을 받았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지난 3월23일 6월로 예정된 G7회의 참석을 위해 '필수목적 출국을 위한 예방접종 절차'에 따라 AZ백신으로 1차 예방접종을 받았다. 
 
당초 AZ백신의 1·2차 접종 간격이 12주인 점을 고려해, 2차 접종은 5월 중순 예정돼 있었지만, 문 대통령의 5월21일 미국 순방 계획이 확정되면서 출국 전 충분한 항체 형성기간(2차 접종 후 14일 경과)이 필요한 것을 감안, 당초 예정된 접종일 보다 앞당겨 2차 접종을 실시하게 됐다.
 
질병관리청은 긴급한 해외 출국자에 한해 4주 간격으로 1·2차 접종을 허용하고 있으며, AZ백신은 국내·외에서 4~12주 접종 간격으로 허가되어 사용되고 있다.
 
이날 접종에는 1차 접종을 함께 했던 김정숙 여사와 대통령비서실 직원 등 8명이 동행해 접종을 받았고, 1차 접종을 담당했던 간호사가 동일하게 문 대통령 일행의 2차 접종을 맡았다.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오전 9시 서울시 종로구 보건소를 방문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으로 코로나19 2차 예방접종을 받았다. 사진은 지난 3월23일 1차 접종의 모습이다. 사진/청와대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