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충분한 백신 물량 확보, 11월 집단면역 달성"(종합)
총 1억9200만회분 확보, 3차 접종 등 대비 가능
5월부터 전국민 백신 접종 본격화, 일 최대 150만명 접종
전자예방접종증명서 활용 등 방역조치 완화방안 검토
입력 : 2021-04-26 10:56:04 수정 : 2021-04-26 10:56:04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충분한 코로나19 백신 물량을 토대로 당초 목표한 집단면역 형성 시기를 앞당기겠다는 포부다. 또 다음달부터 하루 최대 150만명 이상 접종이 가능한 인프라가 확보되는 만큼, 전국민을 대상으로 한 접종도 본격화한다. 아울러 확진자 접촉 및 출입국시 자가격리의무 면제를 포함한 방역조치 완화방안도 검토한다. 백신 접종 피해에 대한 확실한 보상도 약속했다.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은 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진행한 '코로나19 백신 관련 대국민 담화문'을 통해 "화이자 백신 4000만회분 추가 구매계약 체결에 따라 우리는 총 1억9200만회분, 9900만명분의 백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 동안 일각에서 정확하지 않은 정보를 토대로 백신가뭄 등을 지적하며 국민께 과도한 불안감을 초래하기도 했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다"고 분명히 했다.
 
정부가 확보한 백신은 우리나라 전체 인구의 약 2배에 달하는 물량으로 집단면역 형성을 위한 접종목표 3600만명에는 약 3배에 해당한다.
 
홍 직무대행은 "그 이전 계약물량인 1억5200만회분, 즉 7900만명분 규모로도 11월 집단면역 달성에 충분한 물량을 확보하고 있었다"며 "이번 화이자 추가 구매를 통해 집단면역 달성 시기를 보다 앞당길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18세 미만을 대상으로의 접종 확대와 변이바이러스 대응을 위한 3차 접종인 이른바 '부스터 샷'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는 게 정부 측의 설명이다.
 
오는 6월말까지 도입이 확정된 화이자 및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은 총 1809만회분으로 이 중 지금까지 387만회분이 계획대로 공급됐다. 특히 화이자의 경우 3월 24일 공급이 시작된 이후 매주 정기적으로 공급되고 있다. 정부는 이를 토대로 4월말까지 300만명을 접종한다는 계획이다.
 
홍 직무대행은 "향후 4월 마지막 주부터 5월말까지 484만회분, 6월에는 938만회분이 순차적으로 공급될 예정"이라며 "이들 합계 1809만회분으로 상반기 중 1200만명의 국민들께서 접종을 받으시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3분기 중 도입이 예정된 백신은 약 8000만회분으로 이는 3분기 접종목표인 2400만명, 3분기까지의 누적 1차 접종목표인 3600만명을 상회하는 물량이다. 또 4분기에는 총 9000만회분의 백신이 도입될 예정으로 18세 미만 연령대 접종과 3차 접종, 내년 접종을 위한 비축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접종 인프라 확충에도 속도를 낸다. 이에 따라 예방접종센터는 5월초까지 204개소에서 267개소로, 민간위탁 접종의료기관은 5월말까지 2000여개소에서 1만4000여개소로 확대된다. 하루 최대 150만명 이상이 접종될 예정이다.
 
홍 직무대행은 "5월부터는 접종연령을 낮춰 일반국민 대상 접종이 본격화될 예정"이라며 "상반기 6월말까지 1200만명에 대해 1번 이상 백신접종을 완료해 일상으로의 회복을 향한 출발점으로 삼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런 노력을 바탕으로 11월 집단면역도 차질없이 달성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일상으로의 복귀도 준비한다. 무엇보다 전자예방접종증명서를 활용해 확진자 접촉 및 출입국시 자가격리의무 면제를 포함한 방역조치 완화방안이 검토된다.
 
홍 직무대행은 "정부는 예방접종의 안전성 문제에 대한 국민들의 걱정에 대해잘 알고 있다"며 "백신접종으로 인과관계가 있는 피해 발생 시 예방접종피해 국가보상제도에 따라 확실한 보상이 이뤄진다는 점을 말씀드린다"고 말했다.
 
 
사진은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이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합동브리핑실에서 백신 수급 및 접종 관련 계획 대국민 담화를 발표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정부세종청사를 출입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