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이용자 개인정보 유출 파장…개보위 "사실관계 확인 중"
입력 : 2021-04-05 16:24:43 수정 : 2021-04-05 16:24:43
[뉴스토마토 조문식 기자]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업체인 페이스북이 5억명이 넘는 이용자 개인정보 유출로 논란에 휩싸였다.
 
3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페이스북 이용자 5억3300만명의 개인정보가 온라인상에 유출됐다. 유출된 개인정보에는 페이스북 이용자의 이름과 생일, 전화번호 등이 포함돼 있다.
 
이스라엘 보안업체 허드슨록에 따르면 유출된 개인정보는 해커들이 지난 1월 이후부터 온라인상에 공개한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페이스북 측은 유출된 데이터가 아주 오래된 것으로, 2019년 8월 수정한 보안 취약점과 관련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페이스북은 지난 2016년 미국 대선을 앞두고 영국의 정치컨설팅회사 케임브리지 애널리티카가 정치적 광고를 목적으로 페이스북 이용자 8000만명의 데이터를 수집한 사실이 알려져 문제가 된 바 있다.
 
한편 이번 페이스북 개인정보 유출 논란 속에 우리나라 이용자도 포함됐다는 우려와 관련, 개인정보보호위원회 관계자는 5일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페이스북이 5억명이 넘는 이용자의 개인정보 유출로 논란에 휩싸였다. 사진/뉴시스
 
조문식 기자 journalma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문식

안녕하세요? 조문식입니다 ^ ^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