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100톤급 굴착기 전세계 동시 출시
입력 : 2021-03-28 09:54:22 수정 : 2021-03-28 09:54:22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두산인프라코어(042670)가 자사 굴착기 중 가장 큰 모델인 100톤급 굴착기 'DX1000LC' 개발을 완료하고, 전 세계 시장에 동시 출시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몽골, 칠레 등과 수주 계약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DX1000LC는 두산인프라코어의 최신 기술과 고급 사양이 집약된 대표 모델로 글로벌 플랫폼 전략을 통해 유럽, 북미 등 선진시장과 한국, 중국, 신흥시장에 동시에 출시하는 첫 번째 제품이다. 글로벌 플랫폼 전략은 엔진, 섀시 등 주요부를 규격화한 플랫폼에 시장 특성에 맞는 부품 및 성능을 더하는 생산방식을 말한다.
 
이 제품의 최대 버켓용량은 6.80㎥로 기존에 가장 큰 모델이었던 80톤급 굴착기(DX800LC) 버켓 용량 5.58㎥보다 약 1.2배 크다.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판매 중인 5톤급 굴착기 모델보다는 40배가량 크다.
 
이번에 출시한 100톤급 굴착기 DX1000LC-7. 사진/두산인프라코어
 
특히 전자식 통합 유압 시스템과 독자적으로 개발한 연비 최적화 시스템 '스마트 파워 컨트롤'을 통해 연비 향상은 물론 혹한 작업 조건에서도 손실 없는 파워와 속도로 최적화된 작업 성능을 제공한다. 유럽의 스테이지5(Stage-V) 배기 규제와 미국 티어4파이널(Tier4 Final) 배기 규제를 모두 충족하는 친환경성도 갖췄다.
 
장비에 가해지는 작업 충격을 완화해주는 인텔리전트 붐 기능, 장비 주변 360도를 한눈에 볼 수 있는 AVM(All-around View Monitoring) 등을 장착해 내구성과 안전성도 강화했다.
 
건설장비의 위치 정보와 가동 현황, 주요부품 상태 등을 원격으로 모니터링하는 첨단 IoT솔루션 두산커넥트 서비스를 기본으로 제공해 장비의 유지보수 편의성도 향상됐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기존 출시된 80톤급 굴착기의 뛰어난 경쟁력으로 초대형 장비 고객에게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이번 모델 출시로 수익성 높은 초대형 라인업을 더욱 강화해 시장 내에서 선도적 입지를 다져가겠다"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