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그룹, 미국 신경계질환·코로나치료제 개발사 투자
클렌 나노메디슨 시리즈D 투자 참여…전략적 파트너십 지속
입력 : 2020-09-11 10:43:14 수정 : 2020-09-11 10:43:14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휴온스그룹은 신경계 질환 및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나선 미국의 제약바이오 기업 '클렌 나노메디슨'의 시리즈D 투자에 참여했다고 11일 밝혔다
 
클렌의 이번 시리즈D 투자는 전세계적으로 총 4200만달러 이상 모집이 완료됐으며, 휴온스그룹은 향후 클렌과의 전략적 협력 관계 지속을 위해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
 
이번 투자금은 클렌이 자체 개발한 나노촉매제 'CNM-Au8'을 이용한 루게릭병(ALS), 다발성 경화증(MS), 파킨슨병(PD) 등 신경계 질환 치료제 임상 3상 및 'CNM-ZnAg'를 이용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한 임상 비용에 사용될 예정이다.
 
클렌이 개발 중인 CNM-ZnAg는 아연과 은의 이온이 혼합된 고분자 화합물(폴리머)로, 항바이러스 및 항균, 상처 치유, 화상 치료제로 개발하기 위해 연구 중인 물질이다. 클렌은 CNM-ZnAg의 광범위한 항바이러스 및 항균 효과가 코로나19 치료에도 유효한지를 확인하기 위해 브라질과 러시아에서 임상 2상을 진행할 계획이다.
 
윤성태 휴온스글로벌 부회장은 "브라질과 러시아에서 진행되는 CNM-ZnAg 임상은 코로나19 치료제로서의 유효성뿐 아니라 광범위한 항바이러스, 항균 효과까지 검증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판단해 투자를 결정했다"라고 말했다.
 
윤 부회장은 이어 "클렌은 생물학적으로 활성화된 나노촉매제를 약품으로 개발하는 독자적인 플랫폼을 갖춘 뛰어난 R&D기반의 제약사"라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휴온스그룹의 중장기 성장을 이끌 새로운 파이프라인을 개발하고 견고한 파트너로 함께하길 기대한다"라고 덧붙였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