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수해복구 성금 2억원 기탁
입력 : 2020-08-12 09:28:33 수정 : 2020-08-12 09:28:33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호반건설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의 복구와 주민 지원을 위해 대한적십자사에 성금 2억원을 기탁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기탁한 성금은 집중호우 피해가 심각한 수해 지역에 전달돼 침수주택과 시설복구, 수재민 생필품 보급, 임시 대피소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집중호우로 갑작스럽게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라며 “어려움을 함께 이겨내고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호반건설 등 호반그룹은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지난 3월 건설업계 최초로 협력사에 20억원 규모의 ‘긴급경영안정 지원금’을 전달했고, 성금(3억원) 기탁, 대파농가돕기 캠페인, 협력사 임직원 건강검진 지원 등 다양한 지원과 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서울시 서초구 우면동 호반건설 사옥. 사진/호반건설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