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과기인재 육성 기획총괄위 개최…10월 초안 마련
입력 : 2020-05-15 15:30:00 수정 : 2020-05-15 15:30:00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제4차 과학기술인재 육성지원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기획총괄위원회를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과학기술인재 육성지원 기본계획은 국내 과학기술인재의 체계적 육성·지원을 위한 비전, 목표, 과제를 제시하는 과학기술인력 정책의 최상위 계획이다. 기본계획은 2004년 제정된 '국가과학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한 이공계지원 특별법'에 따라 2006년부터 5년 단위로 수립하고 있다. 현재 시행 중인 3차 기본계획(2016~2020)이 올해 종료됨에 따라 기획총괄위원회를 구성해 4차 기본계획 수립에 착수했다.
 
이날 첫 회의를 개최한 기획총괄위원회에는 오명숙 홍익대학교 신소재화공시스템공학부 교수가 위원장으로, 대학·기업체·연구기관 등 분야별 전문가 12명이 위원으로 참여했다. 기획총괄위원회는 40여명의 전문가가 참여하는 6개 분과위원회(초·중등, 대학·대학원, 재직자, 여성·해외·고경력 등)와 함께 오는 10월까지 기본계획 초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오명숙 기획총괄위원장은 "학령인구 감소,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4차산업혁명 가속화 등에 대응하기 위한 과학기술인재 확보 전략과 인재양성 정책과제를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도출된 기본계획 초안을 바탕으로 연말까지 제4차 기본계획 수립을 완료할 계획이다. 강상욱 미래인재정책국장은 "6월까지 중장기적 정책방향을 우선 도출하고 이후 공청회, 관계 부처 협의 등 의견수렴을 거쳐 연말까지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심의회의에 4차 기본계획(안)을 제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