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유선 격리해제 “열심히 하고 끝”
입력 : 2020-04-09 15:37:19 수정 : 2020-04-09 15:37:19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배우 윤유선이 자가 격리 해제 소식을 전했다.
 
윤유선은 4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입국 후 2주 간의 자가격리를 열심히 하고 끝이라며 온 가족이 오글오글 삼시세끼 하느라 정말 바빴다고 밝혔다.
 
이어 그동안 아들은 오믈렛 장인이 됐고 딸은 수석셰프, 나는 도우미라고 했다. 더불어 격리 기간 중 현관 앞에 장조림, 쌀국수, 과일, 나물 등 음식을 가져다 준 지인에게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이와 더불어 윤유선은 의료진 봉사자 모두 감사하고 사랑한다. 모두 힘내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윤유선은 지난 22일 종영한 연극 여자만세2’를 마친 뒤 해외로 출국했다. 영국과 미국에서 일정을 소화하던 중 코로나19가 해외에서 빠르게 확산되면서 귀국 후 2주 동안 자가 격리를 했다.
 
 
윤유선 격리해제. 사진/뉴시스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