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코로나19' 확산 방지 지원에 성금 10억원 기탁
(주)두산, 아동양육시설 마스크 지원·두산인프라코어, 취약계층 구호물품 전달
입력 : 2020-02-27 13:05:12 수정 : 2020-02-27 13:05:12
[뉴스토마토 최서윤 기자] 두산그룹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지원을 위한 성금 10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방호복과 마스크 등 방역 물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의료진과 방역 관계자들을 위한 지원활동 등에 쓰일 예정이다. 
 
박정원 회장은 "방역 최전선에서 애쓰고 있는 의료진과 관계자들에게 국민 모두가 한 마음으로 응원을 보내고 있다”며 “우리의 작은 정성이 ‘코로나19’의 조속한 종결과 피해 복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밖에 ㈜두산이 결연 아동양육시설의 아동과 미혼모 가정에 마스크를 지원하고 두산인프라코어가 서울 및 인천지역 회사 주변 취약계층에 구호물품을 전달하는 등 두산 계열사들도 각각 지역사회 지원활동에 나서고 있다. 
 
 
최서윤 기자 sabiduri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서윤

산업1부. 중공업·조선·해운·철강·방산업계를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