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중기부 장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반 구성 지시
중기·소상공인 피해 발생시 긴급 자금 등 지원
입력 : 2020-01-28 16:37:59 수정 : 2020-01-28 16:37:59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중소벤처기업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피해를 방지하고자 대응반을 구성한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28일 긴급관계장관회의 참석 후 정부대전청사로 이동, 중기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긴급 현안회의'를 개최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28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긴급 현안회의'를 개최했다. 사진/중기부
 
이 자리에서 박 장관은 변태섭 중소기업정책실장으로부터 현재까지의 상황에 대해 보고받은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피해 상황을 파악하라고 지시했다. 
 
또한 중소기업정책실장을 팀장으로 하는 대응반을 구성토록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피해에 대한 모니터링에 집중하도록 했다. 
 
아울러 박 장관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피해가 발생할 경우 해당 기업에 긴급경영안정자금, 대출금 상환유예 등 제도적 지원받안을 검토할 것도 주문했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진양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