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주주들이 원한다면 3사 합병"
JP모건 메인 발표 뒤 질의 응답서 밝혀
입력 : 2020-01-16 13:33:57 수정 : 2020-01-16 13:33:57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이 주주들이 원한다면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3사의 합병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15일(현지시간) 서 회장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메인 발표 뒤 이어진 질의응답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셀트리온그룹의 3사가 합병을 하게 되면 화학 및 바이오의약품의 개발부터 생산까지 모든 기능을 갖춘 회사로 재탄생하게 된다. 합병 이후 수익률 역시 50% 이상의 이익률을 유지할 수 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한편, 이날 셀트리온은 앞선 메인 발표를 통해. 중국 시장 직접 진출 선언과 현지 12만리터 공장 설립, 당뇨 시장 신규 진출 등의 계획을 밝혔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