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 서울아산병원서 퇴원
탈수 증세 회복으로 퇴원 결정…"소공동 롯데호텔로 복귀"
입력 : 2019-12-10 15:32:28 수정 : 2019-12-10 15:32:28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탈수 증세로 입원했던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퇴원했다.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 사진/롯데그룹
 
롯데그룹은 지난달 26일 탈수 증세로 서울아산병에원 입원했던 신격호 명예회장이 10일 퇴원했다고 전했다. 
 
신 명예회장의 후견인 사단법인 '선' 측에선 "신 명예회장의 건강 상태가 다소 회복돼 병원 측과 협의 후 퇴원을 결정했다"라고 설명했다. 
 
장남인 신동주 전 SDJ코퍼레이션 회장도 신격호 명예회장이 10일 퇴원을 결정하면서 이후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생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은 "신격호 명예회장은 주치의의 소견에 따라 탈수 치료 및 휴식으로 상태가 호전돼 10일 오후 3시경 퇴원했다"라며 "저 신동주는 장남으로서 의료진과 협의하여 아버지의 건강에 더욱 더 신경 쓰고 살피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앞서 26일 오후 5시께 신 명예회장은 탈수 증세로 서울아산병원에 입원을 결정한 바 있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