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프로젝트경영협회 선정 '올해 프로젝트 대상' 수상
구본환 사장, 인천공항의 신비전 2030 전략 제시
입력 : 2019-11-15 14:41:27 수정 : 2019-11-15 14:41:27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지난 14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한국프로젝트경영협회(KPMA) 주최하는 '2019 PM 심포지엄'에서 올 한 해 대한민국을 빛낸 최고 프로젝트에 수여되는 올해 프로젝트 대상을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심포지엄에서 기조연설을 맡은 인천국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은 '글로벌 초 공항시대, 인천공항이 만드는 미래'를 주제로 인천공항의 신비전 2030 전략을 제시했다. 구 사장은 "인천공항을 중심으로 비즈니스와 연구개발(R&D), 관광·물류, 항공지원, 첨단제조 등 4대 산업허브가 융복합된 공항경제권을 조성해 대한민국의 신성장거점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공사가 추진중인 4단계 건설 사업을 통해 6만여 개의 일자리와 13조원의 경제적 효과를 창출하여 국가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인공지능(AI)과 생채인식,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등 제4차 산업혁명에 발맞춘 첨단 정보통신기술(ICT) 도입을 더욱 확대해 글로벌 공항산업을 선도하는 스마트 공항을 구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동철 토목처장(왼쪽)이 지난 14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한국프로젝트경영협회(KPMA) 주최로 열린 '2019 PM 심포지엄'에서 올해 프로젝트 대상을 받은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배운 것보다 배울 것이 더 많아 즐거운 조용훈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