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證, 스마트폰용 주식매매 어플리케이션 개시
입력 : 2010-04-28 10:26:19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박제언 기자] 현대증권은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 등 스마트폰을 통해 주식 매매를 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을 열었다고 28일 밝혔다.
 
현대증권은 "스마트폰을 흔들거나 손가락으로 동그라미 등 특정 모양을 창에 인식시켜 이미 지정해 놓은 특정화면으로 신속한 전환이 가능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한 층 높인 것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이번에 개시하는 주식매매용 어플리케이션은 기존 3세대(G)망 뿐만 아니라 와이파이(WiFi)를 통해서도 접속이 가능하다.
 
손호영 현대증권 이비즈니스부 부장은 "앞으로도 현대증권은 유무선간의 벽을 지속적으로 허물어 모바일 트레이딩 분야에서도 고객에게 더욱 높은 수준의 주식 거래서비스와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뉴스토마토 박제언 기자 emperor@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박제언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