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1500억여원 규모 복선전철 공사 수주
입력 : 2019-08-01 16:29:11 수정 : 2019-08-01 16:29:11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한화건설은 지난달 31일 한국철도시설공단이 기술형 입찰로 발주한 1459억원 규모의 동탄~인덕원 복선전철 제9공구 건설공사를 수주했다고 1일 밝혔다. 
 
한화건설은 고려개발, 호반건설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경쟁사들을 제치고 수주에 성공했다. 설계 대 가격 비중이 65대 35에 달하는 등 설계 기술력 비중이 더 높은 기술형 입찰 심의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는 평가다. 
 
한화건설이 31일 수주한 동탄~인덕원 복선전철 제9공구 조감도. 이미지/한화건설
 
이 사업은 경기도 화성시 동탄역에서 안양시 인덕원역까지 37km에 달하는 지하철도 구축 사업 중 9공구 공사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지난해 말 총 사업구간 12개 공구 중 1공구와 9공구를 턴키(설계, 시공 일괄입찰) 방식으로 발주했다. 
 
한화건설은 지난 2월에도 기술형 입찰로 발주된 1829억원 규모의 도봉산~옥정 광역철도 2공구를 수주한 바 있다. 이번 복선전철 9공구 수주로 2연속 기술형 입찰 사업 수주에 성공하는 성과를 거뒀다.
 
박용득 한화건설 토목환경사업본부장은 “기술형 입찰에서 연속 수주해 철도 기술력을 입증받았다”라며 “예비타당성 면제 사업을 포함해 기술형 입찰, 민간제안사업 등 양질의 토목환경사업 수주에 역량을 더욱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