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야구 팬 축제 ‘MLB 올스타 위크’에서 브랜드 알린다
현지 TV·광고·전광판 로고 노출 등 다양한 이벤트 진행
입력 : 2019-07-04 11:03:32 수정 : 2019-07-04 11:03:32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두산이 ‘MLB 올스타 위크’에 참여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친다.
 
4일 두산에 따르면 오는 5~9일(미국 현지시간) 열리는 MLB 올스타 위크는 전 세계 야구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는 축제의 장이다. 올해 90번째 행사를 맞아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구단의 홈구장인 미국 오하이오주 프로그레시브 필드 및 주변 일대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미국 메이저리그(MLB) 공식 후원사인 두산은 해당 기간 MLB 네트워크를 통해 두산 브랜드와 제품을 알리는 TV 광고를 북미 지역에 송출한다. 올스타전이 열리는 9일에는 경기장 전광판에 공식 후원사 중 하나로 두산 로고가 노출될 예정이다.  
 
로고/ 두산
각종 체험?관람 행사가 진행되는 야외 공간에는 굴절식덤프트럭(ADT)과 휠로더 등 두산의 건설기계를 전시한다. QR코드를 사용해 휠로더 버킷(물건을 들어올리는 장비)에 담긴 야구공 개수를 맞히는 프로그램 등 관람객의 흥미를 모으는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사회책임경영(CSR) 활동의 일환으로 MLB가 추진하는 유소년 구장 정비 프로젝트에 참여해 클리브랜드 유소년 구장 두 곳에 두산밥캣 장비를 지원하기도 했다. 새로 정비된 유소년 구장은 이번 올스타 행사 기간에 재개장해 기념식을 가질 예정이다.  
 
두산은 지난 2017년부터 두산밥캣, 두산인프라코어, 두산산업차량, 두산퓨얼셀, 두산그리드텍, 두산터보머시너리서비시스(DTS) 등 북미지역에서 사업을 펼치는 계열사 중심으로 MLB 후원을 통한 마케팅을 진행 중이며, 지난해부터는 뉴욕 양키스 구단도 후원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MLB 올스타 위크는 세계인이 주목하는 대형 스포츠 행사로 전 세계에 두산 브랜드를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고객 소통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