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창업사관학교, 제8기 가을학기 졸업생 481명 배출
입력 : 2019-06-25 12:00:00 수정 : 2019-06-26 11:38:35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481명의 새내기 청년 창업자가 탄생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25일 서울 청년창업사관학교에서 제8기 가을학기 수도권 졸업식을 개최했다. 이날 졸업식에는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 홍일표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의원, 이훈 의원, 황희 의원과 선배 졸업기업, 8기 졸업생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성공 벤처기업가 초청 강연, 우수 졸업기업 CEO 스피치, 우수 졸업자 표창 등이 진행됐다. 
 
청년창업사관학교 제8기 가을학기 수도권 졸업식이 25일 서울 양천구 중소기업유통센터에서 열렸다. 사진/중진공
 
졸업생 중 조기준 트라이어스앤컴퍼니 대표는 빅데이터 기반 건강한 식품을 추천하는 솔루션 '엄선'을 개발해 임팩트 투자 유치, 하이 서울 브랜드 선정, 10명 고용창출 등의 성과를 거뒀다.
 
손근영 엄마를 부탁해 대표는 고령화 사회를 맞아 효 돌보미가 집으로 직접 찾아가서 노인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을 출시해 18명을 고용하고 누적 가입자 수 1700명을 달성했다. 
 
졸업식장에는 창업교육, 전문가 코칭, 시제품개발지원 등을 통해 사업화에 성공한 10개 우수 혁신 제품이 전시돼 참석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2011년부터 운영된 청년창업사관학교는 만 39세 이하의 청년창업자의 사업계획 수립부터 사업화, 졸업 후 성장을 위한 연계지원까지 창업 전 단계를 원스톱으로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이 이사장은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로잡기 위해 청년창업사관학교를 기존 5개소에서 전국 17개소로 확대했다. 이날 졸업식에는 전국 확대 이후 지난 1년에 걸쳐 사업화에 성공한 첫 졸업기업이 배출됐다. 
 
이 이사장은 "청년창업사관학교는 8기 가을학기 졸업생 481명을 포함해 현재까지 2900여명의 청년창업가를 배출했다"며 "1조9000억원의 매출 성과와 7000여명의 일자리를 창출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청년창업의 메카로 자리매김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 "기술 중심의 혁신창업가를 발굴·육성해 넥스트 유니콘 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19일 전주 그랜드힐스턴 호텔에서 개최된 제8기 호남권 졸업식에는 72명의 호남권 청년 CEO가 졸업했다. 오는 7월8일에는 부산항국제컨벤션센터에서 95명의 청년 CEO가 영남권 졸업식을 한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진양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