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장사협의회, 지배구조 자문위원회 발족
입력 : 2019-06-20 17:48:13 수정 : 2019-06-20 17:48:13
[뉴스토마토 신송희 기자] 한국상장회사협의회는 20일 '지배구조 자문위원회'를 구성하고 위촉식을 개최했다.
 
상장협에 따르면 협회는 이날 기존 사무조직과는 별도로 지배구조 자문위원회를 구성하고 위원장으로 곽수근 서울대 명예교수를 위촉했다. 이 자문위원회는 교수, 변호사, 회계사, 기업분석전문가 등 각 분야의 전문가 10여명으로 구성됐다. 자문위원회는 기관투자자에게 제공할 주총 의안분석 보고서 작성 업무에 대한 자문 및 의사결정 역할을 할 예정이다.
 
정구용 상장사협의회 회장은 "기업지배구조 코드에 대한 준수여부 공시 의무화, 스튜어드십코드 채택 확대에 따라 기관투자자의 주주권 행사 강화가 본격화되고 있다"며 "기업지배구조에 대한 논의와 기관투자자들의 주주권 행사가 기업의 중장기적 가치를 제고하고, 성장 잠재력을 보호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하여 다양한 의결권 자문의견을 제시할 필요성이 높아졌다"고 자문위원회 구성 배경을 설명했다.
 
정 회장은 "곽수근 위원장을 포함한 각계 전문가로 구성된 위원회의 자문을 통해 의결권 자문 서비스의 공정성과 전문성을 확보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기관투자자들의 의결권 행사가 균형 잡힌 관점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협회는 내년 정기주총 시즌을 목표로 의안에 대한 분석보고서 작성, 기관투자자의 주주권 행사 기준에 대한 의견 제시 등 의결권 자문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관련 절차 및 체제를 준비 중이다. 이런 의결권 자문서비스를 통해 주주 및 기관투자자들에게는 기업의 중장기적 가치제고를, 기업들에게는 주주가치를 제고하는 등 균형 있는 시각을 가질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신송희 기자 shw10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신송희

안녕하세요 증권부 신송희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