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신형 ‘트레일블레이저’ 공개…국내서 생산
입력 : 2019-05-31 06:31:28 수정 : 2019-05-31 06:31:28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가 내년 쉐보레 브랜드의 글로벌 제품 라인업에 합류한다. 쉐보레는 29일(미국 현지시각 기준) 미국 시장에 트레일블레이저의 디자인을 최초로 공개했다. 
 
시저 톨레도(Cesar Toledo) 한국지엠 영업·서비스·마케팅 부문  부사장은 “트레일블레이저는 트랙스와 이쿼녹스 사이의 차급에 위치하게 된다”며, “새로운 세그먼트에 진출해 국내 고객에게 쉐보레 브랜드의 폭넓은 SUV라인업의 중요한 제품 중 하나로 고객들을 만족시키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쉐보레가 트레일블레이저의 디자인을 최초로 공개했다. 사진/한국지엠
 
이어  “쉐보레는 작년 발표한 미래 계획과 같이 5년 동안 15개 차종의 신차 및 부분변경 모델 출시 계획에 따라 신차를 출시해오고 있다”며, “트레일블레이저는 올 하반기 출시될 콜로라도, 트래버스와 함께 국내 시장을 위한 쉐보레의 핵심 제품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트레일블레이저는 한국지엠이 한국 정부 및 산업은행과 함께 작년에 발표한 미래계획의 일환으로 내수 판매 및 수출을 위해 한국에서 생산될 예정이다. 한국 시장에 출시될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의 제원을 포함한 자세한 정보는 향후 출시 시점에 공개된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