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전국 대리점 대표들과 CEO 간담회
입력 : 2019-05-22 09:45:04 수정 : 2019-05-22 09:45:04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쌍용자동차는 예병태 대표가 잇달아 임직원 대상 간담회를 가진 데 이어 전국 대리점 대표들과 만나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쌍용차는 지난 2일부터 한 달간 서울을 시작으로, 인천, 광주, 춘천 등 전국 9개 지역본부 내 대리점 대표들을 직접 만나 CEO 간담회를 실시했다. 간담회는 2018년 사업성과, 2019년 경영 현황 및 사업 비전, 개선사항 및 아이디어 공유 등의 시간으로 진행됐다.
 
지난해 9년 연속 내수 성장세를 기록하고 업계 3위를 달성한 대리점 대표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 예 대표는 영업 현장의 구체적인 목소리를 듣기 위해 △생산 및 품질 △마케팅 △애프터서비스 △캐피탈 등 부문별로 개선사항들을 청취했다. 
 
예병태 쌍용차 대표가 지난 15일 서울강남본부에서 본부 산하 대리점 대표들과 만나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사진/쌍용차
 
또한 대리점 대표들과 함께 영업 현장 활동 개선 및 판매 확대를 위한 다양하고 진솔한 의견을 나눴다.
 
특히 쌍용차가 흑자 전환을 이루고 내실을 다지며 ‘작지만 강한 회사’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내수시장에서의 경쟁력 확보를 통한 판매 확대가 중요한 만큼 고객 중심의 마케팅 및 서비스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함께 다짐했다.
 
예 대표는 “직접 고객을 만나고 제품을 판매하는 대리점은 쌍용차의 얼굴이자 지속적인 경영 활동의 기반”이라며 “쌍용차는 앞으로도 매력적인 제품을 성공적으로 선보여 제품 경쟁력 및 판매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이를 통해 판매 확대를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