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AMOLED 포럼 개최
IT 제품에 최적화된 AMOLED 기술 및 5G 결합 솔루션 소개
입력 : 2019-05-16 09:43:08 수정 : 2019-05-16 09:43:08
[뉴스토마토 왕해나 기자] 삼성디스플레이가 IT용 능동형 유기 발광 다이오드(AMOLED) 시장 확대를 위해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글로벌 IT기업들을 초청해 기술 세미나를 개최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14, 15일(현지시간) 이틀 동안 새너제이에 위치한 삼성 미주법인(DSA) 사옥에서 2019 삼성 AMOLED 포럼을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글로벌 대표 IT 제조사를 비롯해 IT 생태계를 주도하는 기업들이 참석해 스마트폰에 이어 IT 시장으로 영역을 확대하고 있는 AMOLED의 우수성에 주목했다.
 
삼성 AMOLED 포럼 현장. 사진/삼성디스플레이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포럼에서 AMOLED의 저소비전력, 초슬림 베젤, 얇고 가벼운 디자인, 압도적인 색재현력 등의 특성이 휴대성과 고화질 게임 콘텐츠 사용성이 중요한 노트북에 최적임을 강조했다.
 
또 5G 서비스 상용화에 발맞춰 클라우드와 스트리밍 서비스에 최적화된 디스플레이 솔루션도 함께 제시해 고객사들의 눈길을 끌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빠른 응답속도, 고주사율, 하이다이내믹레인지(HDR) 리얼블랙 구현이 가능한 AMOLED가 5G시대 최적의 사용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 밖에도 풀스크린을 구현할 수 있는 센서내장형 디스플레이, 언브레이커블 디스플레이, 홀로그램, 라이트필드 디스플레이 등 다양한 차세대 제품들을 선보여 고객사들의 관심을 끌었다.
 
백지호 삼성디스플레이 중소형 전략마케팅팀장(부사장)은 “이번 포럼은 5G 상용화를 앞두고 삼성디스플레이의 AMOLED 기술력과 고객의 아이디어가 만나 새로운 기회를 창출하는 아주 중요한 행사”라며 “삼성디스플레이의 AMOLED는 단순한 부품을 넘어서 혁신을 주도하는 폼팩터로서 고객에게 최상의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왕해나 기자 haena0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왕해나

뉴스토마토 왕해나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