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문 대통령, 1대1 회담이라면 얼마든지 가능"
입력 : 2019-05-10 18:06:10 수정 : 2019-05-10 18:06:10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의 여야 대표회담 제안에 대해 "1대1 회담이라면 얼마든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대구에서의 '민생투쟁대장정' 일정 중에 기자들과 만나 "영수회담이든 대통령과의 만남이든 모두 가능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다만 "정치공학적으로 이사람 저사람 끼워서 하면 그건 여러가지 협의가 되지 않을 것"이라며 "(그렇게 해서는) 제대로 된 협의가 이뤄지지 않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보여주기식이 아니라 실질적으로 제1야당과 협의가 될 수 있도록 하는 회담이 됐으면 좋겠다"며 "우리도 대통령에게 우리의 뜻을 제대로 이야기 할 수 있는 그런 대화가 이뤄지면 좋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논의주제를 국정전반으로 정하자"는 제안도 함께 했다. 황 대표는 "지금 대통령과 만나 북한에 식량을 나눠주는 문제만 얘기한다면 무슨 의미가 있겠느냐"며 "국정 전반의 잘못된 문제들에 대해 논의를 한다면 얼마든지 응하겠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0일 오후 대구 북구 산격동 경북대학교 인근 한 카페에서 열린 대학생들과 가진 간담회에서 학생들의 고민을 듣고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