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산불 피해지역 특산물 바자회 실시
행우회 등 노사가 십시일반으로 참여…이틀만에 조기 판매
입력 : 2019-04-30 14:44:52 수정 : 2019-04-30 14:44:52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우리은행이 산불 피해지역 주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피해지역 특산물 바자회를 실시했다.
 
우리은행 노사는 30일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고성군과 속초시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직원이 참여하는 지역특산물 바자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우리은행 직원들은 속초시청과 고성군청을 통해 추천받은 소상공인들로부터 해당지역의 특산물을 구매해 산불피해 지역주민과 피해지역 경제 살리기에 동참했다. 특산물 판매업체는 주택과 사무실이 전소되거나 직원 피해가 있는 곳이다.
 
바자회는 소상공인들의 편의를 위해 우리은행 내부 인트라넷을 통해 진행됐다. 당초 25일부터 29일까지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직원들이 릴레이 댓글 참여로 첫날 2500여 물품이 판매되는 등 26일 오전에 판매가 완료됐다. 
 
판매 품목은 속초지역 젓갈류, 고성지역 김, 황태채 등으로 총 판매금액은 약 1억1500만원이다. 특히 우리은행 전직원으로 구성된 행우회가 판매금액의 50%를 지원해 전직원이 피해복구와 지역 소상공인의 재기에 힘을 보탰으며 구매 대금도 30일 전달해 피해 소상공인의 빠른 재기를 지원했다.
 
우리금융지주(316140)는 피해복구 성금 2억원과 수건, 물티슈 등 생필품 키트를 전달했고 피해지역 중소기업과 주민들을 위한 대출과 수수료 면제 등 특별금융을 지원 중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 노사가 피해지역 주민들과 소상공인들이 하루빨리 재기해 일상으로 복귀하는데 도움이 되고자 십시일반으로 참여했다”고 말했다.
 
사진/우리은행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