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푸드, 김운아·성열기 각자대표 체제 변경
강찬우 법무법인 평산 대표변호사 사외이사 선임
입력 : 2019-03-14 17:31:23 수정 : 2019-03-14 17:31:23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신세계푸드는 최성재 대표이사의 임기 만료로 김운아·성열기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했다고 14일 공시했다.
 
김운아 신임 대표이사는 신세계L&B 대표이사를 거쳐 신세계푸드 제조서비스부문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성열기 신임 대표이사는 신세계푸드 매입유통담당 상무와 매입유통본부장을 거쳐 매입유통부문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이날 신세계푸드의 정기주주총회에서는 김운아·성열기 대표이사 신규 선임 안건 외에도 강찬우 법무법인 평산 대표변호사의 사외이사·감사위원 선임 안건도 통과됐다.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해훈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