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오공, 빠샤메카드 완구 출시
입력 : 2019-03-13 15:58:41 수정 : 2019-03-13 15:58:41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완구 전문기업 손오공은 '빠샤메카드' 애니메이션 방영을 앞두고 메인 완구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손오공에 따르면 국산 캐릭터 완구 '터닝메카드'의 새로운 시리즈 '빠샤메카드'는 미니카가 카드와 만나 로봇으로 변신하는 터닝메카드 방식에서 나아가 구성품인 분리파츠가 추가됐다. 메카드에 터닝카를 캐치해 팝업하면 분리파츠가 떨어져 나가며 메카니멀로 자동 변신하는 방식으로 더 역동적이고 화려한 시스템을 자랑한다. 
 
손오공은 '빠샤메카드' 제품으로 애니메이션에서 레전드 메카니멀로 소개되는 에반, 파워드래곤, 파이어버드, 크리푼, 포레곤, 무사 등 개성 넘치는 메카니멀들을 출시했다. 
 
'빠샤메카드'는 변신 방법뿐 아니라 놀이 방식도 터닝메카드와 차별화했다. 터닝카를 자신의 메카드를 향해 슈팅해 속성(색깔)과 파워 점수를 비교한 뒤 합산하는 기존 방식에서 자신의 코어 메카드에 여러 장의 메카드를 끼워 승부를 내는 방식으로 변화된 것이다. 
 
놀이 방법은 메카드 3장을 결합해 기본 서클 형태를 만들면 승리하는 '베이직 배틀'과 자신의 코어 메카드에 그려진 서클 모양대로 메카드를 끼워서 해당 서클 형태를 먼저 완성하면 승리하는 '어드밴스 배틀'로 나눠진다. 
 
애니메이션 '빠샤메카드'는 3월25일 오후 5시30분 MBC에서 첫 방영을 시작한다. 이번 작품은 편당 30분씩 78부작으로 구성됐으며 3월18일 오후 5시 MBC 스페셜 방송에서 베일을 벗는다.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