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노이 북미회담)트럼프 "문 대통령과 좋은 관계, 곧 통화할 것"
입력 : 2019-02-28 17:08:55 수정 : 2019-02-28 17:08:55
[하노이 = 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8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이 (북미 간의) 합의를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지원해줬다"며 "문 대통령과 비행기(에어포스원)에서 가장 먼저 통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2차 북미 정상회담 오전일정 종료 후 자신의 숙소인 JW메리어트 호텔에서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문 대통령이 북핵문제 해결을 위해 불철주야 뛰고 있다. 많은 도움을 줬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과 좋은 관계를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제2차 북미 정상회담 이틀째인 28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베트남 JW메리어트 호텔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뒤 퇴장하며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하노이 =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한영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