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3·1 운동 100주년 특별 음악회 열어
무궁화 만들기 등 다양한 행사 마련
입력 : 2019-02-26 17:16:53 수정 : 2019-02-26 17:16:53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3·1 운동 100주년을 맞아 인천국제공항에서 기념행사가 열린다.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세계인이 함께하는 3·1운동 10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사진/뉴시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오는 3월1일 제1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과 제2여객터미널 그레이트홀에서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는 문화공연과 체험행사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제1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에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한 '한지로 피어나는 무궁화 만들기 체험'과 '무궁화 전시 및 포토존'이 운영된다. 캘리그라피 명언 엽서 제작도 즉석에서 할 수 있다. 오후 3시 30분부터는 '캘리그라피 아트 퍼포먼스'에 이어 역사 뮤지컬 <영웅>, <이순신> 테마곡 등 친숙한 곡들로 구성된 팝페라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제2여객터미널 그레이트홀에서는 4시부터 이번 행사 주 공연인 '3·1운동 100주년 기념 특별음악회'가 열린다. 지휘자 류성규가 이끄는 트리니티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테너 진성원, 소프라노 김순영 등 정상급 성악가로 구성된 출연진이 '아름다운 나라', '내나라 내겨레', '희망의 나라로' 등의 곡을 선보일 계획이다. 
 
행사안내 포스터 자료/인천공항공사
 
정일영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인천공항에서는 올해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공식 기념사업추진위원회에서 추진하는 전 국가적 차원의 기념행사에 동참해 이번 3·1절에 온 국민, 나아가 인천공항공사를 찾은 세계인들이 즐거운 마음으로 참여할 수 있는 행사를 마련했다"며 "축제처럼 즐기듯 참여해 3·1 운동의 가치와 정신을 다시 한 번 생각해보는 의미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고 말했다. 
 
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