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지난해 영업익 2417억원…전년비 52.6%↓
지난해 매출 2조213억원…전년비 16.6%↓
입력 : 2019-02-13 15:54:08 수정 : 2019-02-13 15:54:08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넷마블은 지난해 연간 매출 2조213억원, 영업이익 2417억원을 기록했다고 13일 밝혔다. 매출과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각각 16.6%와 52.6% 감소했다. 지난해 4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0.9% 줄은 4817억원이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59.0% 줄어 380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4분기 매출 가운데 해외매출 비중은 68%였다. '리니지2 레볼루션', '마블 퓨쳐파이트', '마블 콘테스트 오브 챔피언즈' 등이 북미·일본 시장에서 꾸준한 성과를 냈다. 연간 기준 해외매출은 전체 매출의 70%인 1조4117억원이었다. 2016년 7573억원, 2017년 1조3181억원에 이어 성장세를 유지했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지난해 출시 기대작이 1년 이상 지연돼 지난해 연간 실적에도 영향을 미쳤다"며 "출시 지연된 기대작이 2분기부터 출시될 예정이다. 올해는 좋은 성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넷마블은 13일 지난해 연간 실적을 발표했다. 사진/넷마블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