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0만 가입자 SHOW한다
입력 : 2008-04-14 06:49:00 수정 : 2011-06-15 18:56:52
KTF가 지난해 3월 선보인 3세대 서비스 ‘쇼’(SHOW) 가입자가 500만명을 넘어섰다.

13일 KTF에 따르면 쇼 가입자는 지난해 7월 6일 100만명, 12월 19일 300만명을 기록했으며, 올해 2월 20일 400만명을 넘어선 데 이어 50일만인 12일 500만명을 돌파했다.
 
쇼 가입자 500만명 분석 결과 남성이 52.3%로 여성보다 약간 많았고, 연령은 10대 22.5%, 20대 21.8%, 30대 20.9%로 나타났다.

KTF는 “핵심 서비스인 글로벌 자동 로밍 이용자가 올해 1분기 45만5,000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85%나 증가했다”며 “1분기 로밍 매출도 135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00% 늘었다”고 설명했다.

KTF는 3세대 가입자 기반 확대를 토대로 영화와 대형마트, 주유, 교통요금 할인 등 타 산업과 제휴한 요금제를 강화하고 범용가입자식별모듈(USIM)칩을 이용한 금융서비스도 확대할 계획이다.
 
또 지난해 22종을 선보인 단말기 기종도 올해엔 수입 단말기와 스마트폰을 포함해 총 40여종을 출시할 예정이다.

KTF가 3세대 서비스 개시 1년 2개월 만에 500만명의 가입자를 확보한데서 보듯 국내 가입자 증가 속도는 세계 최고 수준이다.
 
업계에선 440만명(4월 11일 기준)의 3세대 가입자를 확보한 SK텔레콤과 더불어 이 달 말경 1,000만 가입자 시대를 열 것으로 보고 있다.

뉴스토마토 양지민 기자 (
jmya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양지민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