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코스닥으로 IPO 결정
5월 상장예비심사청구서 제출 후 연내 상장 계획…900% 무상증자도 결의
입력 : 2018-03-30 16:17:42 수정 : 2018-03-30 16:17:42
[뉴스토마토 정문경 기자] 카카오게임즈가 30일 이사회를 통해 코스닥 시장 상장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카카오게임즈는 정부의 코스닥 시장 활성화 정책 기조에 대한 신뢰감과 코스닥시장의 적극적인 유치 의지가 결정에 영향을 미쳤으며, IT 기술 중심 업종의 시장적합성 등 분석을 통해 코스닥시장으로 기업 공개(IPO)를 결정했다고 했다고 설명했다.
 
남궁훈·조계현 카카오게임즈 각자 대표. 사진/카카오게임즈
 
또 상장을 위한 단계별 준비의 일환으로 900% 무상증자도 진행한다. 주식 1주당 9주의 주식을 무상으로 배정하는 이번 증자로 카카오게임즈는 코스닥 상장을 위한 요건도 갖춰 나가고 있다.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이사는 "더 신중하고 충실하게 기업 공개 준비 작업에 임하고 성공적으로 상장을 마무리해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게임 회사의 이미지를 대변하고, 종목과 산업에 대한 신뢰도를 더욱 높이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지난해 상장 주관사를 한국투자증권으로 선정하고, 지난 2월 14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 등 준비를 해온 카카오게임즈는 올 5월 상장예비심사청구서를 제출하고,시장 상황과 대내외적 요인들을 종합해 연내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문경 기자 hm082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문경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