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셀트리온, 미국 약가인하 정책 호재 분석 속 강세
입력 : 2017-06-20 10:42:06 수정 : 2017-06-20 10:42:06
[뉴스토마토 강명연기자] 셀트리온(068270)이 미국 정부의 약가인하 정책 검토에 따른 호재가 기대된다는 증권사 분석 속 강세다.
 
20일 오전 10시40분 현재 셀트리온은 전날보다 4400원(4.06%) 오른 11만29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자회사인 셀트리온제약(068760)도 4% 넘게 오르고 있다.
 
이날 한병화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지난 주말 백악관에서 약가 인하를 위한 행정명령 지시 논의가 있었다"면서 "트럼프 정부가 공적 보험 내에서 바이오시밀러 처방 시 지급되는 인센티브 비율을 상향하는 방식 등으로 약가 인하 유도 정책을 펼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이는 "셀트리온같은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의 복제약) 업체에 호재"라고 한 연구원은 말했다.
 
이어 "셀트리온은 램시마, 허쥬마, 트룩시마 3종 바이오시밀러만으로 최소 2020년까지 고성장이 가능할 것이며, 올해 안에 휴미라, 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에 대한 임상을 시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명연 기자 unsaid@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강명연

고민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