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푸드뱅크에 '착한 기부' 늘린다
'나눔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입력 : 2017-06-04 16:37:36 수정 : 2017-06-04 16:37:42
[뉴스토마토 이광표 기자] CJ제일제당(097950)은 지난 2일 서울시 마포구 한국 사회복지협의회에서 푸드뱅크와 '나눔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CJ제일제당의 임직원이 각 지역 푸드뱅크에서 봉사활동을 하는 횟수가 늘어나면 그만큼 CJ제일제당이 푸드뱅크에 기부하는 식품의 양도 늘어나게 된다.
 
전국 11개 사업장에 근무하는 임직원이 모두 참여할 예정이므로 기부량은 최대 10% 이상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CJ제일제당은 4인 가족이 3개월간 사용 가능한 분량의 선물세트를 연간 평균 2만 개 가량 푸드뱅크에 기부하고 있다. 선물세트는 고추장, 된장, 밀가루, 설탕, 식용유 등 생필품으로 구성된다.
 
CJ제일제당은 지난해 서울과 경기 지역에서 이와 같은 제도를 도입해 시범 운영한 바 있다.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임직원 수도 늘어나고 반응도 긍정적인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CJ제일제당은 이와 같이 다양한 기부방법을 모색해 식품 1위 기업으로서 진정성 있는 나눔 문화를 체계적으로 확산시킨다는 방침이다.
 
임석환 CJ제일제당 CSV경영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소외계층에게 필요한 물적 자원 뿐만 아니라 인적 자원까지 체계젹으로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CJ의 나눔 철학을 바탕으로 진정성 있는 식품 기부와 임직원 봉사 활동 등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CJ제일제당과 푸드뱅크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체결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CJ제일제당
 
이광표 기자 pyoyo8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광표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