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사미아, '호텔 라이프스타일' 담은 매트리스 출시
입력 : 2017-05-25 13:53:21 수정 : 2017-05-25 13:53:21
[뉴스토마토 임효정 기자] 까사미아는 호텔 라이프스타일에 어울리는 매트리스 컬렉션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라까사(La Casa)'와 프레임 일체형 매트리스 시스템 '베로쏘(Berosso)' 두 가지다.
 
라까사는 자연친화적인 소재를 사용해 제작됐으며, 투 매트리스 방식을 적용했다. 투 매트리스 시스템은 하단 매트리스가 상단 매트리스에 가해지는 충격을 흡수해 숙면을 도와주는 장점이 있다.
 
프랑스어로 요람이라는 뜻의 베로쏘는 별도 프레임 없이 매트리스 자체에 다리가 부착되는 일체형 매트리스의 새로운 커스텀 침대다. 1인 가구가 늘면서 미니멀라이프를 추구하는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해 개발됐다. 베로쏘는 취향에 따라 색상과 높이가 다른 총 6가지의 침대 다리를 선택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지난 2013년 출시 이후 인기를 얻은 매트리스 '헤븐'을 리뉴얼 출시한다. 새롭게 선보이는 헤븐은 분리형 유로탑 구조로, 7존 독립 스프링과 에그 쿠션 폼을 사용했다. 또한 생활 오염을 방지할 수 있도록 발수 가공된 면 100% 커버는 분리해 세탁이 가능할 수 있도록 했다.
 
까사미아 관계자는 “이번에 선보이는 매트리스 컬렉션은 편안한 숙면을 도우면서 동시에 고급스러운 이미지까지 연출할 수 있어 개인 침실에서도 호텔 분위기를 낼 수 있도록 했다”며 “창립 이후 꾸준히 호텔 라이프스타일을 선보여 온 노하우를 직접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까사미아는 호텔 라이프스타일에 어울리는 매트리스 컬렉션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은 라까사 모습. 사진제공=까사미아
 
임효정 기자 emyo@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임효정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