쎌바이오텍 ,과민성 대장 증후군 치료 효과 특허 취득
입력 : 2016-12-02 13:31:57 수정 : 2016-12-02 13:31:57
[뉴스토마토 이보라기자] 쎌바이오텍(049960)은 자체 보유한 한국형 유산균 7종으로 '과민성 대장 증후군 예방 및 치료용 조성물'에 대한 특허를 취득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특허를 통헤 쎌바이오텍은 과민성 대장 증후군을 겪는 한국인 환자를 대상으로 쎌바이오텍 유산균 7종의 치료 효과를 입증했다. 쎌바이오텍에 따르면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을 섭취한 그룹은 섭취하지 않은 그룹에 비해 과민성 대장 증후군 증상이 완화된 환자의 수가 4배 이상 높았다. 또한 대변 상태가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허받은 7종의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은 ▲락토바실루스 아시도필루스(CBT LA1) ▲락토바실루스 플란타룸(CBT LP1) ▲락토바실루스 람노수스(CBT LR3) ▲비피도박테리움 브레브(CBT BR2) ▲비피도박테리움 애니말리스 락티스(CBT2501H) ▲비피도박테리움 롱굼(CBT-3) ▲스트렙토코쿠스 서모필루스(CBT ST3)이다. 7종의 유산균은 과민성 대장 증후군 환자의 장내에 유익균을 보충하고 병원성 세균 감염을 억제해 의약품, 건강기능식품 등에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쎌바이오텍 관계자는 "유산균의 효능, 효과를 입증한 다수의 특허 취득을 기반으로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을 활용한 추가 연구 개발에 힘쓸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보라 기자 bora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보라

조선, 철강, 해운, 물류를 맡고 있는 산업2부 이보라 입니다.

  • 1인미디어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