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베트남 하수처리 민관협력사업 추진
입력 : 2016-04-20 14:02:00 수정 : 2016-04-20 14:02:00
[뉴스토마토 성재용기자] 롯데건설은 지난 19일 종로구에 위치한 베트남 대사관에서 호치민시 하수처리 민관 협력사업(PPP)에 대한 LOI 승인식을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경북 포항시에 아시아 최대 하수처리수 재이용시설을 준공하는 등 하수처리사업에 경험이 많은 롯데건설은 LOI 승인에 따라 호치민시 인민위원회와 협력을 통해 호치민시 서부 지역에 일일 65만㎥ 규모의 하수처리장을 건설할 예정이다.
 
향후 롯데건설은 이번 사업을 발판 삼아 베트남 하수처리시설뿐만 아니라 환경사업 및 인프라사업에 대해서도 본격적으로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김치현 롯데건설 사장은 "20여년 동안 다양한 규모의 하수처리장을 성공적으로 시공해 운영 중에 있으며 하수처리 신기술인 LMBR 공법을 비롯한 환경산업 기술 개발을 통해 베트남의 발전에 일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팜 후찌(PHAM HUU CHI) 주한베트남 대사, 김치현 사장 등 관계자 20명이 참석했다.
 
(좌로부터) 김치현 롯데건설 사장, 팜 후찌 베트남 대사, 신인률 휴비스워터 사장 등이 승인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건설
 
성재용 기자 jay111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성재용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