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류전형 합격 여부, 10분이면 결정난다
"주요 항목 내용 미흡하면 검토 중단"
입력 : 2015-09-30 09:04:22 수정 : 2015-09-30 09:04:22
신입 채용 시 지원자 한 명이 제출한 서류를 검토하는 데 약 10분 가량 소요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30일 사람인(대표 이정근)이 기업 인사담당자 497명을 대상으로 '신입 채용 시 서류 검토 소요시간'을 조사해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이력서와 자기소개서 각각 평균 5분으로 집계됐다. 결국 서류 전체를 검토하는 데 10분 정도 소요되는 것이다.
 
서류전형 검토 과정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먼저, 이력서를 평가할 때는 ‘사진 등 기본 인적 사항’(28.8%)이 가장 중요하다는 응답이 많았다. 다음으로 ‘보유기술 및 교육이수 사항’(22.9%), ‘자격증 보유 여부’(11.3%), ‘동아리, 인턴 등 사회경험’(10.7%), ‘학교, 학점 등 학력사항’(9.3%), ‘어학능력’(2.6%), ‘OA능력’(2%) 등을 선택했다.
 
이력서 검토 방식은 ‘중요한 부분만 골라서 검토한다’는 답변이 35.2%였고, 뒤이어 ‘모든 항목을 꼼꼼히 검토한다’는 28.8%, ‘모든 항목을 대략적으로 검토한다’는 26.8%, ‘조건으로 필터링한다’는 9.3%가 답했다.
 
이 때, 39.2%는 가장 중요하게 평가하는 부분이 기준에 미흡할 경우 서류검토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자기소개서의 경우 가장 중요한 부분 1위는 ‘진실성, 실현 가능한 내용’(29.4%) 여부인 것으로 나타났다. 계속해서 ‘업무 능력, 관련 지식’(23.5%), ‘가치관, 직업관 표현’(17.9%), ‘회사에 대한 애정, 열정’(11.5%), ‘인재상과의 연관성’(6.6%), ‘자신만의 차별성’(4.4%) 등을 중요하게 평가하고 있었다.
 
자기소개서를 평가할 때는 가장 많은 34.2%가 ‘모든 항목을 꼼꼼하게 검토한다’라고 답했으며, ‘모든 항목을 대략적으로 검토’(31.2%), ‘중요한 부분만 골라서 검토’(27.6%), ‘훑어보고 넘김’(7%) 순으로, 이력서보다 꼼꼼하게 본다는 응답이 많았다.
 
자기소개서에서 중요한 항목 내용이 미흡할 때는 41%가 검토를 중단하고 있었다. 
 
자료/사람인
 
 
윤다혜 기자 snazzyi@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윤다혜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