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기업용 결제 서비스 '배민 법인결제' 출시
배달의민족으로 시켜 먹은 음식 결제를 한 달에 한 번 정산
입력 : 2015-08-11 10:20:49 수정 : 2015-08-11 10:20:49
◇배달의민족이 기업용 결제서비스 '배민 법인결제'를 출시했다.(사진제공=우아한형제들)
 
[뉴스토마토 류석기자] 우아한형제들이 운영하는 '배달의민족'이 업계 최초로 기업 전용 배달음식 결제 서비스 '배민 법인결제'를 내놓으며, 본격적으로 B2B 시장에 진출한다고 11일 밝혔다.
 
배민 법인결제는 회사 직원들이 배달의민족 바로결제로 주문한 모든 결제를 한 달에 한 번 정산해주는 서비스를 말한다. 회사가 배민 법인결제 서비스를 신청하면 직원들은 배달의민족에 로그인해 법인 회원으로 등록한 후 이용할 수 있다. 별도의 서비스 이용료는 없다.
 
직원은 법인카드 같은 별도의 결제 수단 없이도 배달의민족으로 음식을 주문할 수 있고, 회사는 직원이 먹은 식대를 한 달에 한 번만 정산하면 된다. 주문 내역에 대한 세금계산서도 일괄적으로 받아 볼 수 있다.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배민 법인 결제는 푸드테크를 실현해가고 있는 배달의민족의 행보와도 맞닿아 있는 서비스"라며 "배달의민족이 쌓아온 집약된 기술을 통해 직장인의 식비 결제 방식을 해결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고 말했다.
 
 
류석 기자 seokitnow@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류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