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총 "9시 등교, 국민공청회 개최해야"
입력 : 2014-09-11 15:15:23 수정 : 2014-09-11 15:19:51
[뉴스토마토 박남숙기자] 경기도교육청이 추진한 '9시 등교' 정책과 관련해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가 국민 공청회 개최를 제안했다.
 
교총은 11일 "경기도 관내 초·중·고교의 93.6%가 9시 등교제를 시행하고 있지만 찬반 논란이 여전하고 일선 학교의 어려움이 나타나고 있다"며 "청와대와 교육부, 국회에 '등교시간의 국가·사회적 합의 도출을 위한 국민공청회' 개최 건의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교총은 "박근혜 대통령까지 나서 '교육부가 나서서 등교 시간 방향을 확정하라'고 지시했음에도 정부 차원의 검토와 점검이 부족하다"며 "등교 시간은 교육 문제를 넘어 교통·경제·문화 등 많은 사회적 변화로 이어지는 만큼 국가적·사회적 합의가 전제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9시 등교에 대한 학생·학부모 여론 수렴 결과 공개도 다시 한 번 촉구했다.
  
교총은 "지난 1일 경기도교육청에 9시 등교 관련 학생, 학부모 찬반비율 등 여론수렴 결과 정보 공개 청구를 했으나 아직까지 경기도교육청의 공식답변이 없다"고 설명했다.
  
◇경기도교육청의 '오전 9시 등교' 시행 첫날을 맞아, 경기 의정부시 의정부여자중학교 3학년 교실에서 학생들이 수업준비를 하고 있다.ⓒNews1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남숙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