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과학관, '알쏭달쏭 신기한 종자이야기' 특별전시회
입력 : 2013-12-02 12:00:00 수정 : 2013-12-02 12:00:00
[뉴스토마토 이세중기자] 국립과천과학관과 국립종자원은 ‘알쏭달쏭 신기한 종자이야기’ 특별전시회를 오는 3일부터 8일까지 과천과학관에서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특별전시회는 ▲종자의 가치 알아보기 ▲알쏭달쏭 신기한 종자이야 ▲정부 보급종 종자의 생산과정 ▲종자체험활동으로 꾸며진다.
 
곡식, 과일, 향신료, 의약품 등 다양한 종자의 용도를 알 수 있는 ‘종자의 가치나무’, 황금보다 비싼 종자(기능성 토마토) 이야기, 종자밥상(밥과 반찬의 재료가 되는 종자), 세계에서 가장 큰 종자(바다야자나무 씨앗) 등을 전시한다.
 
이번 전시회는 우리 주변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종자들의 이야기를 설명하고, 중요 종자 86종을 전시해 국민들의 궁금증을 풀어준다.
 
또, 정부가 보급하는 종자 생산과정을 그림을 통해 알 수 있으며 벼, 보리, 콩 등의 보급종자를 직접 만져볼 수 있다.
 
종자체험 코너에서는 관람객들이 종자이야기에서 배운 씨앗과 나뭇잎을 연결하는 체험활동과 종자로 만든 풀(pool)에서 서로 다른 씨앗 찾기 놀이를 할 수 있다.
 
국립과천과학관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종자전문연구기관이 제공하는 재밌는 종자이야기를 과학대중화의 명소인 과천과학관에서 직접 보고 만지면서 과학적 탐구심을 기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우리종자로 차려진 '종자밥상'. (사진제공=미래창조과학부)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세중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