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부동산사업 전면 철수
입력 : 2013-08-07 18:24:55 수정 : 2013-08-07 18:34:28
[뉴스토마토 최용식기자] 네이버가 부동산사업 철수를 선언했다. 직접 운영했던 부동산 매물서비스 대신 부동산 정보회사들의 매물정보를 유통하는 플랫폼 역할에만 충실하기로 한 것이다.
 
네이버는 7일 벤처기업상생협의체의 중재로 판교 글로벌R&D센터에서 부동산114, 부동산뱅크, 부동산써브 등 관련 회사들과 간담회를 열고 상호 협력안을 논의한 결과 부동산 서비스를 이같이 개편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네이버는 2009년부터 진행해온 자체 매물정보 서비스 사업을 중단하고 부동산 정보업체의 매물정보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정보 신뢰도 향상 등 부동산 서비스의 이용자 편의성 확대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회의에는 이구범 부동산114 대표, 송상열 부동산뱅크 대표, 백기웅 부동산써브 대표, 최휘영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 대표 등이 참석했다. 네이버측은 “빠른 시일 내에 부동산 정보회사들과 실무협의를 통해 운영 가이드라인, 부동산 서비스 개편 시기 등에 대해 협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용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