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림, 100억 규모 베트남외교부청사 설계 계약
입력 : 2008-11-14 10:26:00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박제언기자] 희림은 14일 베트남 정부가 발주한 '베트남 외교부청사(Ministry of Foreign Affairs Headquarters Building, Vietnam)' 설계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계약금액은 100억4000만원으로 지난해 희림 전체 매출액의 8.36%에 해당하는 규모다.
 
희림은 지난 5월 베트남 외교부가 발주한 국제현상설계에 한국, 일본, 독일, 베트남의 유명 건축디자인 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최우수 디자인으로 당선, 설계 능력을 인정받아 베트남을 대표하는 외교부 신청사 설계를 맡게 됐다.
 
최은석 희림 기획본부 상무는 "새 외교부청사가 21세기 베트남 건축을 대표하는 얼굴이 되도록 베트남의 미래적 구상을 건물에 표현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베트남에서 진행하는 프로젝트는 대부분 정부 및 공사에서 발주한 국제지명현상 당선을 통한 계약이나 지명입찰 등을 통해 이뤄지고 있어 글로벌 브랜드의 가치와 신뢰를 높이고 있다"고 말했다.
 
희림은 또 일산 KINTEX 제2전시장 건립공사 설계·시공 일괄입찰 기본설계 용역계약을 23억9100만원에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화동에 건축되는 이번 프로젝트는 현대건설, 동부건설, 한화건설, 계룡건설 등 국내 대형 건설회사들과 맺은 것으로 다음달 25일까지 진행된다.

뉴스토마토 박제언 기자 empero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제언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