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해외 감독당국과 신한은행 '감독자협의체' 개최
입력 : 2011-11-16 12:00:00 수정 : 2011-11-16 13:45:46
[뉴스토마토 송주연기자] 금융감독원이 해외 현지감독당국자(Host Supervisors)를 초청해 신한은행 감독자협의체(Supervisory College)를 개최한다.
 
금감원은 오는 17~18일 양일 간 신한은행 대상 감독자협의체를 연다고 16일 밝혔다.
 
금감원은 그동안 영국(FSA), 중국(CBRC), 독일(BaFin) 감독당국이 자국의 대형은행을 대상으로 개최한 감독자협의체에 참여해 해외 감독당국과 적극적으로 협력한 바 있다.
 
이번에는 국내 감독당국자로서 국내은행중 자산규모가 크고 해외진출에 적극적인 신한은행을 대상으로 감독자협의체를 개최하는 것이다.
 
이번 제 1차 신한은행 감독자협의체에는 신한은행이 진출한 독일, 중국, 일본, 인도 등 4개국 6개 감독기관에서 총 8명의 감독자들이 참석해 논의에 참여할 예정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앞으로 해외진출을 확대하고 있는 국내 은행에 대한 효율적인 감독업무를 위해 이번 신한은행 감독자협의체 개최를 바탕으로 감독당국간 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송주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