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정책 자문기구 '희망서울기획위원회' 출범
올해 말까지 시정운영 계획 수립 참여
입력 : 2011-10-31 16:15:32 수정 : 2011-10-31 16:16:58
[뉴스토마토 안후중기자] 서울시는 시 정책자문기구로 '희망서울기획위원회'가 출범할 예정이라고 31일 밝혔다.
 
이 위원회는 박원순 시장의 시정구상을 서울시 정책에 담아내는 순수 시정 자문기구로, 박원순 후보 선거캠프에서 공약입안에 참여한 각계 전문가와 시의회 의원, 언론인, 시정개발연구원 위원과 캠프에 참여하지 않은 인사 중 전문가 그룹 등으로 이뤄진다.
 
시는 위원회가 순수 자문기구이므로 시 공무원은 참여대상에 포함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위원회의 구체적 명단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지만, 다음 주 안에 위원회 운영과 관련한 구체적인 사항과 함께 발표될 예정으로 규모는 50명 내외가 될 것으로 알려졌다.
 
위원회는 올해 말까지 내년 단기 플랜과 시정운영 중장기 계획을 수립할 예정으로,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되며, 활동이 종료되는 연말에 활동 내용을 보고서로 낼 계획이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안후중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