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X조선해양, 9조 캐나다 선박건조 사업 참여 확정
캐나다 정부 비전투용 선박 건조 프로젝트 계약 조만간 체결
입력 : 2011-10-31 09:52:00 수정 : 2011-10-31 09:53:28
[뉴스토마토 이성빈기자] STX조선해양(067250)이 캐나다 정부가 추진중인 36조원(330억 캐나다 달러) 규모의 군함과 비전투용 선박 건조 프로젝트의 참여가 확정됐다고 31일 밝혔다.
 
STX조선해양에 따르면 자회사 STX캐나다마린은 캐나다 시스팬사와 함께 '캐나다 정부의 군함 및 비전투용 선박 건조 프로젝트 계약'을 조만간 체결할 예정이다.
 
캐나다 정부는 향후 25년 동안 15척의 호위함과 구축함, 6~8척의 대형 쇄빙선과 해안경비함 등을 건조하는 초대형 선박 도입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STX캐나다마린은 시스팬사와 함께 합동군수지원선, 극지용 쇄빙선, 해양탐사지원선, 어업연구선 등을 건조하는 비전투용 선박 건조분야에 참여할 예정이다.
 
비전투용 선박분야의 사업 규모는 9조원(80억 캐나다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번 군함과 비전투용 선박 건조 프로젝트에는 캐나다 본토에서 선박을 건조해야 한다는 조건이 있기 때문에 STX캐나다마린은 현지 조선소인 시스팬사와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STX캐나다마린은 시스팬사가 건조하는 모든 선종에 대한 설계 엔지니어링, 건조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며 STX조선해양도 선박 건조 기술에 대한 노하우를 전수할 예정이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