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重, 선박 인도 1700척 달성..'세계 최초'
입력 : 2011-01-31 11:28:49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이성빈 기자] 현대중공업(009540)이 세계 최초로 선박 인도 1700척을 돌파했다.
 
현대중공업은 최근 유코카캐리어스社의 8100 유닛(UNIT)급 자동차운반선 '모닝 릴리(MORNING LILY)호'를 인도하면서 1700번째 선박을 인도했다고 31일 밝혔다.
 
지난 1974년 1호선인 26만톤급 유조선 '애틀랜틱 배런(Atlantic Baron)호'를 인도한 지 37년만이다.
 
현대중공업이 지금까지 인도한 선박을 톤수(GT, 총톤수)로 환산하면 9776만톤으로 지난해 전 세계 조선업체가 인도한 선박의 총 톤수인 9430만톤을 넘어서는 수치다. 또 오는 4월께에는 1억톤인도의 대기록도 세울 것으로 보인다.
 
현대중공업은 올해 110척의 선박을 인도, 2013년 하반기 '2000척 선박 인도'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발주처인 유코사는 이날 선박 1700척 인도를 기념해 현대중공업 임직원들에게 감사의 표시로 복지기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 현대중공업이 1700척째 인도한 유코사의 8100유닛급 자동차운반선
 
뉴스토마토 이성빈 기자 brick78@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빈

  • 뉴스카페
  • email